BAE 시스템즈, 미 육군 차세대 미사일 경보 시스템 계약 따내

총사업비 713억원… 최신 적외선 센서·데이터 전송 장비 탑재 예정

이상우 승인 2021.07.16 05:55 의견 0

X
미사일 경보 시스템을 가동 중인 헬기=BAE 시스템즈

[뉴스임팩트=이상우기자] BAE 시스템즈가 미 육군의 차세대 미사일 경보 시스템 사업을 수주했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BAE 시스템즈는 최근 미 육군의 차세대 미사일 경보 시스템(the next-generation 2-Color Advanced Warning System·2CAWS) 프로젝트를 따냈다. 총사업비는 6200만달러(713억원)다.

2CAWS는 최신 적외선 센서와 데이터 전송 장비 등 첨단 설비를 갖출 예정이다. BAE 시스템즈는 미 앨라배마주 헌츠빌과 뉴햄프셔주 내슈아 공장에서 2CAWS를 생산할 계획이다.

BAE 시스템즈 측은 "2CAWS 사업을 맡게 돼 기쁘다"며 "미 육군 보호와 임무 수행 지원에 2CAWS가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임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