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D 경쟁력이 LIG넥스원의 미래,2019 기술 페스티벌

0
42
LIG넥스원 김지찬 사장이 근력증강 로봇을 입고 물건을 들고 있다=LIG넥스원

‧올해 15회차 맞은 ‘기술 페스티벌’, LIG넥스원만의 기술혁신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

[뉴스임팩트=이정희기자] LIG넥스원(대표이사 김지찬)이 11일 판교R&D센터에서 한 해 동안의 R&D 활동을 종합 진단하고, 주요 성과와 우수 논문을 공유하는 ‘2019 기술 페스티벌’을 개최했다.

올해로 15회를 맞은 ‘기술 페스티벌’은 방위산업의 미래기술 방향을 공유하고 창의적 조직문화를 조성하기 위한 LIG넥스원의 R&D 혁신 프로그램이다.

이날 행사에는 김지찬 대표를 비롯한 연구원 800여 명이 참석했으며, ‘R&D 경쟁력이 LIG넥스원의 미래’라는 주제로 우수 연구개발 사례 발표 및 실적 리뷰, 지식경영 및 제안공모전 우수자 시상, 퀴즈대회, 행운권 추첨 등 임직원들이 함께 즐기며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이번 기술페스티벌에서 올해의 지식경영 최우수상은 능동소나 탐지 분야의 논문을 발표한 해양연구소 장은정 선임연구원이 수상했다.

또한 제안공모전에서는 탐색기/광학연구소 강원석 선임연구원과 김대현 선임연구원이 최우수 제안자로 선정됐다.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는 인사말을 통해 “방위산업의 핵심은 R&D”라며 “한해 동안 최선을 다해준 모든 연구원들의 노고에 감사하며, 앞으로도 국내 방위산업 발전을 위한 핵심기술 확보에 앞장서 줄 것”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