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로템, 방사청과 K2 전차 양산 계약… 총사업비 5330억

2023년까지 납품 예정

이상우 승인 2020.12.24 08:27 의견 0

K2 전차=현대로템

[뉴스임팩트=이상우기자] 현대로템이 방위사업청과 K2 전차 양산 계약을 체결했다. 총사업비는 5330억여원이다.

23일 업계에 따르면 이번 계약은 2010년, 2014년에 이은 세 번째 K2 양산 계약이다. 현대로템은 2023년까지 3차 계약 물량을 납품할 예정이다.

K2는 2008년 개발됐다. 120㎜ 주포, 자동 장전 장치 등이 장착됐다. 최고 속도는 시속 70㎞ 이상이다. 수심 4m 이상 잠수해 하천을 건설 수도 있다. 운용 인력은 3명이다.

현대로템 관계자는 "우수한 품질의 전차를 제때 납품해 군 전력 증강에 기여하겠다"며 "폴란드 등 해외 시장 진출에도 힘쓰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임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