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스로이스의 펄 15(Pearl 15) 엔진, 미국 인증 획득

0
61
롤스로이스의 비즈니스 항공기 엔진 펄 15모습=롤스로이스

[뉴스임팩트=이정희기자] 롤스로이스가 개발한 소형비즈니스 제트항공기용 엔진이 미국항공국의 인증을 받았다.

롤스로이스(Rolls-Royce)는 캐나다 항공기 제조사인 봄바디어(Bombardier)의 글로벌(Global) 5500 기종과 글로벌 6500 항공기 전용 엔진으로 개발된 펄 15(Pearl 15) 엔진이 미국 연방항공국 FAA(Federal Aviation Administration)로부터 공식 인증을 획득했다고 7일밝혔다.

이 엔진은 독일 달레비츠(Dahlewitz)에 위치한 롤스로이스의 비즈니스 항공기 엔진 제작소인 엑설런스 센터(Centre of Excellence)에서 개발됐다. 펄 15엔진은 EASA(European Union Aviation Safety Agency) 및 TCCA(Transport Canada Civil Aviation)의 인증을 획득했다.

현재 롤스로이스가 제작한 3200개의 엔진이 상업용 항공기에 사용되고 있다.롤스로이스의 비즈니스 항공 사업부 디렉터인 더크 게이싱어(Dirk Geisinger) 박사는 “적절한 시기에 이러한 중요한 이정표를 달성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 우리는 미국 연방항공국 및 봄바디어 팀과 긴밀한 협력을 통해 이번 인증을 획득할 수 있었으며, 이들의 지원에 감사한다. 또한 롤스로이스의 생산 및 서비스 팀은 원활한 서비스 가동 및 예정된 생산량 증가에 대응하기 위해 전념하고 있다”고 밝혔다.

펄 엔진은 롤스로이스 어드밴스2(Advance2) 기술 시험 프로그램을 통해 개발된 비즈니스 항공기 분야 최고의 베스터 셀러 엔진인 BR700의 입증된 기술이 들어가있다. 또 펄 15 엔진은 첨단 진동감지 기능을 도입한 차세대 엔진 상태 모니터링 시스템기능과, 첨단 원격 엔진 진단 및 양방향 통신 기능을 갖추고 있어 지상에서 엔진 모니터링 기능을 원격으로 손쉽게 재구성할 수 있다.

BR710엔진과과 비교해 펄 15 엔진은 최대 15,250lb의 추진력과 연비가 7%향상됐다. 또 누적 소음은 2dB이 더 적고, NOx 배출 마진은 20% 향상되었다.

롤스로이스 펄 15엔진의 유지보수는 코퍼레이트케어인핸스드 프로그램에 의해 배기장치, EBU, 역추진장치 등 엔진계통의 모든 부품을 사용시간에따라 자동적으로 수리 받을 수 있어 정비가 편리하다.

한편 롤스로이스사의 엔진은150여개 국가에 400여개 항공사와 항공기 리스사와 160여 국가의 육군과 70여개의 해군 등에서 사용되고 있다. 또 5000여개의 세계 주요 발전소에 가스터빈을 수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