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 영국에어쇼 KF-21, AESA레이더 장착 FA-50 전시

시계외 전투 반영한 AESA레이더 헬멧 등 성능 업그레이드

박시연 승인 2022.07.21 11:20 의견 0
영국 판버러에어쇼에서 KAI가 KF-21, 개량형 FA-50 전투기를 선보였다=KAI


[뉴스임팩트=박시연]한국항공우주산업㈜(KAI)가 지난 18일 열린 영국 판버러 에어쇼에서 나토(NATO)군의 작전요구도를 반영한 성능개량 FA-50 경공격기와 국산중형전투기 KF-21 보라매, 소형무장헬기 LAH를 선보였다.

KAI가 제시한 개량형 FA-50은 최신형 AESA 레이더, 항속거리 확대 및 근접 공중전 능력 향상을 위해 기체 중심 선상에서 벗어난 적기도 요격이 가능한 최신형 적외선 유도 미사일과 헬멧 시현 및 조준 장치가 반영됐다.

KAI에따르면 FA-50은 나토회원국이 사용중인 F-16 전투기와 높은 호환성을 자랑하며 F-35와 같은 5세대 전투기의 교육훈련에도 최적화 됐다. 또 30만 시간 이상의 비행시간을 보유한 세계적으로 성능이 검증된 기체다. T-50을 포함 FA-50은 대한민국을 포함해 6개국에 230여기가 운영중이다.

안현호 KAI 사장은 “중유럽 국가들을 중심으로 FA-50 마케팅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라며 “유럽은 미국만큼 중요한 시장으로 유럽 수주를 바탕으로 국산 항공기 수출 1,000대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임팩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