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정홍 방사청장, AI방산기업 위세아이텍 현장방문… 현장목소리 경청

0
38
왕정홍방사청장이 현장의 관계자와 얘기를 하고있다=방사청

왕정홍 방위사업청)은 인공지능을 이용한 무기소요량등을 예측하는 프로그램 제작업체인 ㈜위세아이텍을 방문하고 현장의 목소리를 들었다.

2일 방사청에따르면 ㈜위세아이텍은 빅데이터를 활용한 머신러닝에 대한 전문성을 바탕으로, 무기체계 등의 정비시기, 부품 소요량 등에 대한 예측시스템을 개발하고 있다. 특히, 軍의 안정적인 장비운용 등을 지원 가능한 인공지능 분야에 대한 기술력을 토대로 해외 시장개척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머신러닝(Machine Learning)은 인공지능(AI)의 한 분야로 컴퓨터가 경험적 데이터를 기반으로 스스로 학습하여 예측을 수행하고 성능을 개량하는 기술이다.

㈜위세아이텍 김종현 대표이사는 “방산수출은 주로 대형 무기체계 단위로 이루어지므로, 대외 인지도가 상대적으로 낮은 중소기업 단독으로 해외 방산시장에 진출하는 데 어려움이 있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왕 청장은 “방위사업청에서는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홍보활동을 지원하기 위하여 방산전시회 참가 지원 확대, 온라인 전시 지원, 정부 간 공동위원회 시 수출희망기업 참여 등 직접적인 홍보지원을 강화하겠다”라며“업체가 자체 개발한 무기체계 등을 우리 군이 일정기간 시범 운용하여 운용실적을 확보할 수 있도록 하는 등 간접적인 홍보지원과 해외 판로개척 활동 지원방안 마련에 계속 힘쓰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