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G넥스원, ‘ADEX 2019’에서 근력증강로봇 시현

0
53
LIG넥스원 김지찬 사장이 근력증강 로봇을 입고 물건을 들고 있다=LIG넥스원

[뉴스임팩트=박진설기자]5일 성남 서울공항에서 개최된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ADEX)’에서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이사가 고객들에게 근력증강로봇을 시현해 보이고 있다.

근력증강로봇은 인체의 동작의도를 인지하여 그 동작에 따라서 인체 근력을 보조하거나 증폭시킬 수 있는 착용 시스템이다. 근력증강로봇을 착용하면 무거운 짐을 들고 험한 지형에서도 용이하게 이동할 수 있게 된다.

근력증강로봇은 미래 보병체계의 핵심기술로 전세계 주요 각국에서 경쟁적으로 연구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LIG넥스원은 착용로봇 시장을 선점하기 위해 2010년부터 연구개발을 시작해 LEXO(Lower Extremity eXOskeleton for Soldiers)란 브랜드로 유압 파워팩, 센서처리 보드, 제어 알고리즘 등 핵심 기술을 확보했다.

LIG넥스원은 현재는 관련 기술을 심화시키며, 활용성을 높이기 위한 연구개발을 진행 중에 있다. 이러한 착용로봇 기술은 향후 군수 분야뿐만 아니라 소방, 재활의료 분야, 실버산업, 농·산업 등 사회 전반에 파급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이날 LIG넥스원은 근력증강로봇 이외에도 개인병사체계, 다목적 무인헬기, 소형 정찰 드론 등 다양한 무인‧로봇 제품군을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