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날씨]서해안 대설특보… 평창 한파예보

0
270
기상청 발표 2월11일 일기예보=기상청

서해안을 중심으로 대설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많은 눈이 예상된다. 이날 새벽 지진이 발생한 포항지역은 현재 맑은 가운데 오후에 구름이 많아지겠다. 기온은 영하 2도로 낮에는 영상권으로 오르겠다.  

기상청과 케이웨더에 따르면 11일 서해상에서 만들어진 눈 구름대의 영향으로 충청도와 전라도, 제주도에는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다. 강원영서남부와 경상서부내륙에는 저녁부터 가끔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다.
 
이번 눈은 모레(13일) 새벽까지 이어지면서 충남과 전라도, 제주도산지를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려 쌓이는 곳이 있겠다.

예상적설(11~13일)은 제주도산간, 충청서해안, 전라서해안, 울릉도, 독도는 5~10cm(많은 곳 20cm이상)이다. 충청내륙, 전라내륙, 제주도(산간제외), 경북서부내륙는 3~8cm(많은 곳 15cm이상)이다. 경기남부, 경북서부내륙은 1~3cm, 서울, 경기 동부, 강원영서남부는 1cm내외가 되겠다.

올림픽이 열리고 있는 평창에는 어제 오후부터 찬바람이 강해지며 한파가 찾아왔다. 초속 15m 안팎의 강풍이 예상된다. 바람의 영향을 많이 받는 스키 종목 일정에 대해 조직위가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4도에서 영하 3도, 낮 최고기온은 영하 3도에서 영상 4도가 되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와 남해 최고 4.0m, 동해 최고 6.0m로 매우 높게 일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환경부 기준 전국 ‘보통’, WHO 권고기준 전국 ‘한때 나쁨’이 예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