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수 대구시장 후보, 대구공항 통합이전 반대 1인시위

0
273
김재수 대구시장 후보가 대구공항통합이전을 반대하는 1인시위를 벌이고 있다=후보사무실

김재수 대구시장 예비후보는 19일 오전 동구 대구국제공항 청사 앞에서 ‘대구공항 통합이전을 반대하는 1인 시위 릴레이’를 펼쳤다.

김재수 후보는 대구공항 문제에 대해 “대구공항 통합이전 추진은 시민 과반이 반대하는 것을 무시하고 강행하는데다 시민 여론수렴과 전문가들의 충분한 논의도 없이 대구시가 추진한 졸속행정”이며 “그 절차나 내용면에서 문제가 워낙 많아 법적 근거나 재정문제를 넘어서는 심각한 후유증이 발생할 수 있다”고 밝혔다.

김후보는 “특히 대구시민들과 공론화 과정을 거치지 않은 만큼 원점에서 이를 다시 검토해야 한다”며 “공항시설법에 따라 절차적 정당성을 확보하고 분리이전을 원하는 시민들의 의견수렴 등은 대구공항 이전의 전제조건”이라고 강조했다.

김후보는 또 “군공항과 민간공항의 최우선 입지조건은 보안과 접근성으로 서로 다르다”며 “대구공항은 그대로 두고 공항인근에 국제회의장, 항공 관련 교육시설, 항공 산업체 등을 유치해서 항공 인프라와 행사개최 등을 통해 대구경제를 살리는 견인 역할을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