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 모형자동차대회… ‘원주 대성중·순창고 영예의 1위’

0
151
중등부 1등을 차지한 슈에트(Chouette)팀(원주 대성중학교 소속)과 현대자동차 조원상 브랜드전략실장(왼쪽)=현대차

현대자동차가 주최하는 제 7회 청소년 모형자동차대회의 최종 주인공이 가려졌다. 중등부 슈에트(Chouette)팀(원주대성중학교 소속), 고등부 아웃세일2(Outsail2)팀(순창고등학교 소속)이 치열한 경쟁을 뚫고 중·고등부 각 1등의 영예를 차지했다.

이번 대회는 현대차가 미래자동차 엔지니어와 디자이너를 꿈꾸는 전국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지난 26일(목)부터 29일(일)까지 한국잡월드(경기도 성남시 소재)에서 열렸다.

이번 대회에는 전년보다 11% 증가한 중·고등학생 총 1,646팀 5,575명이 참가했다.

지난 3월 참가자 모집 후 1차 서류심사와 서류심사 통과 팀을 대상으로 열린 6월 본선 대회를 거쳐 중·고등부 각 30팀이 올랐다.

최종 1위를 차지한 우승팀 학생들과 지도 교사에게는 교육부 장관상과 영국에서 열리는 월드랠리챔피언십(WRC) 대회와 현대자동차가 후원하는 영국 테이트 모던 미술관의 현대 커미션 전시 참관기회가 주어진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제 7회 현대자동차 청소년 모형자동차 대회를 진행하면서 참가 학생들의 뜨거운 열정과 한층 높아진 수준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현대자동차는 향후에도 청소년들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본 대회를 더욱 발전시키고 보다 많은 청소년들이 자동차 전문가의 꿈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