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제네시스G70 신차안정도 최우수상 수상

0
88
제네시스G70=박용석기자

 

[뉴스임팩트=박용석 기자] 현대자동차의 G70제네시스 자동차가 국토교통부 주관 ‘2018년 신차안전도평가(KNCAP) 에서‘2018년 신차안전도평가(KNCAP)-중형 세단 부문최우수를 수상했다고 26일 밝혔다.

국토교통부가 주관(시험기관: 한국교통안전공단 자동차안전연구원)하는 ‘2018년 신차안전도평가(KNCAP) 시상식은 국내 판매 자동차의 충돌, 보행자, 사고예방 안전성을 종합 평가하는 시상식으로, 제네시스 G70은 우수한 안전성을 인정받아 중형 세단 부문 1등을 차지했다.

강건한 차체와 첨단 지능형 기술로 최고의 안전성 구현이 특징인 G70는 총점 92.9점을 받았다.

제네시스 G70는 탑승자뿐만 아니라 보행자의 안전을 위해 차량과 보행자간 충돌 시 차량의 후드를 자동으로 상승시켜 보행자에 가해지는 충격을 최소화하는 액티브 후드를 기본 적용했다.

이어 차체 측면부에 핫스탬핑 적용 부품을 늘리고 구조용 접착제(152m) 사용 범위를 확대해 비틀림 강성 및 평균 강도를 최대로 확보하는 등 동급 최고 수준의 고강성 차체 구조를 완성했다.

제네시스 G70는 정면, 측면 충돌 안전성 부문, 보행자보호 다리, ADAS 시스템 등에서 만점을 기록하며 높은 수준의 안전성을 인정받았고, 이번 수상은 브랜드 독립 이후 처음으로 이뤄낸 쾌거다.

한편 제네시스는 세계 최고 자동차 전문지로 꼽히는 미국 모터트렌드가 최근 펴낸 20191월호에서 ‘2019 올해의 차에 제네시스 G70가 선정되고미국 도로교통안전보험협회(IIHS)가 발표한 최고 안전한 차(Top Safety Pick +)에 세단 라인업 전체가 선정되는 등 호평을 이어가고 있다.